고려대학교

고려대학교 KOREA UNIVERSITY

QS 세계대학평가 전공분야별 순위 26개 분야 100위권 내 차상위권 진입

2019 QS 세계대학평가 역대 최고 순위 기록 세계 83위 국내 종합사립대 1위


HOME

현재 페이지 위치

발전기금창의적 미래 인재 양성, 세계를 변화시키는 대학

고려대학교의 아름다운 기부 전통,

함께 하실 수 있습니다.

게시판 -- 목록(갤러리)
‘가족과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콘서트’
  • 글쓴이 : 커뮤니케이션팀
  • 조회 : 475
  • 일 자 : 2019-12-13


‘가족과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콘서트’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윤승업, 박완, 한아름 그리고 크로스오버 심포니 오케스트라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고려대는 12월 12일(목) 오후 7시 30분 고려대 인촌기념관에서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를 열었다. 고려대는 본교의 후원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매년 3~4회에 걸쳐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52회 콘서트에서는 지휘자 윤승업과 뮤지컬 배우 박완, 팝 소프라노 한아름, 그리고 크로스오버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무대를 함께 했다.

 

송혁기 대외협력처장은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가 후원자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2003년에 시작해 벌써 53회를 맞았다”고 소개했다. 이어 후원자들의 정성이 모여서 이러한 콘서트를 가질 수 있었으며, 콘서트가 풍성한 크리스마스를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지휘자 윤승업의 지휘 아래, 크로스오버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 MEDLY 모음곡’ 연주가 콘서트 1부의 막을 열었다. 윤승업 지휘자는 지난 5월에 이어 다시 한 번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에 함께 한 것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하며, 재치 있는 농담으로 관객들의 호응과 박수를 이끌었다. 이어 팝 소프라노 한아름은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OST인 ‘LET IT GO’를 열창하며 콘서트의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어 뮤지컬 <마이페어레이디>의 ‘I COULD HAVE DANCE ALL NIGHT’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호응을 유도했다. 이후 뮤지컬 배우 박완이 영화 <어바웃 타임>의 OST인 ‘IL MONDO’를 공연했다. 관객들이 몰입할 수 있도록 스크린을 통해 각각 겨울왕국와 어바웃 타임의 장면들을 비춰준 진행이 돋보였다. 뮤지컬 배우 박완은 ‘VOLARE(볼라레)’로 관객들이 함께 노래를 부르며 공연에 참가할 수 있도록 이끌었다. 이어진 뮤지컬 배우 박완과 팝 소프라노 한아름의 ‘THE PRAYER(기도)’를 마지막으로 콘서트 1부가 마무리됐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제 52회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열려

 

 

이어진 2부는 다소 웅장한 분위기였던 1부와는 다르게 경쾌하고 밝은 분위기로 반전됐다. 뮤지컬 갈리팀 라움의 양시은 뮤지컬 배우의 영화 뮤지컬 <위대한 쇼맨> THIS IS ME!는 관중들의 몸을 들썩이게 만들었으며 곡 도중 4명의 댄서들의 깜짝 등장으로 관객들을 한층 신나게 만들었다. 첫 곡 이후 양시은은 자신을 소개하며 ‘CRIMSON MASTER’S CONCERT’의 취지에 놀라워하며 이처럼 뜻깊은 자리에 불러주신 것에 감사함을 표했다. 이에 관중들은 밝은 미소를 지었으며 계속된 환호 속에서 뮤지컬 <드림걸즈> ONE NIGHT ONLY!, 뮤지컬<맘마미마(MAMMA MIA)> DANCING QUEEN을 이어나갔다. 뮤지컬 갈리팀 라움의 뜨거운 분위기를 이어서 지휘자 윤승업은 다가올 크리스마스를 언급하며, 남은 곡들의 분위기를 자연스럽게 설명해나갔다. 크로스오버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CHRISTMAS FESTIVAL(앤더슨 버전)과 박완의 WHITE CHRISTMAS(안드레아 보첼리 버전)은 추운 겨울 속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표현하였다. 특히나 배우 박완은 무대 뒤편에서 깜짝 등장을 하며 관객들을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마지막 순서인 박완&한아름&라움 어린이 합창단의 ‘크리스마스에는 축복을’과 ‘Feliz Navidad’가 이어졌다. 이후 뜨거운 호응에 앙코르 공연으로 모두가 일어나 함께 ‘Feliz Navidad’를 부르며 2019년 CRMSON MASTER’S CONCERT는 막을 내렸다.

 

 

기사작성 : 학생홍보기자 박서정(미디어18, seojung99@korea.ac.kr), 학생홍보기자 노은주(보건정책관리19, dmfwldms@korea.ac.kr)

사진촬영 : 학생사진기자 정재현(지리교육13, daniel231593@korea.ac.kr)